말메종과 부아프레오 성의 국립박물관

말메종 성은 조세핀 보나파르트의 저택입니다.

17세기에 지어진 말메종 성은 1799년에 조세핀과 나폴레옹 보나파르트의 소유가 되었으며 젋은 건축가 페리시에와 퐁텐느가 재정비하였습니다. 1800-1802년 사이에 파리에 있는 뛸리르 성과 함께 제 1집정관의 저택으로 이용되었으며 파리 정부 기관 중 한 곳이 되었습니다. 오늘날 말메종 성은 프랑스의 집정관 체제 양식이 보존되어 있는 드문 성 중에 하나입니다. 또한 조세핀의 거처, 그녀가 수집한 회화, 황후의 취향에 맞춘 조경 공원을 통해 앵티미즘을 느낄 수 있습니다.

유용한 정보

Château de Malmaison 15, avenue du Château, 92 500 Rueil-Malmaison (Hauts-de-Seine).

 +33 (0) 1 41 29 05 57.
 or  La Défense + bus 258 stop «Château».
 10am-12:30pm and 1:30pm-5:45pm from 04.1 to 09.30 (Saturdays and Sundays : until 6:15pm); 10am-12:30pm and 1:30pm-5:15pm from 10.1 to 03.31 (Saturdays and Sundays : until 5:45pm). Last entry 45 min prior to closing. Closed on Tuesdays, on 1.01, and on 12.25.
 -18s and -26s (E.U residents) free. No entry fee on the first Sunday of each month.
Château de Bois-Préau is closed for renovation.
Disabled access Garden

MAP